•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추신수, 151km 직구 넘겼다…이틀 연속 홈런

  • 기사입력 2018-04-06 08: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추신수, 상승세 이어가
추신수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이틀 연속 홈런포를 가동했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알라메다 카운티 콜리시엄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5타수 1안타(1홈런) 2타점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4-3으로 앞서던 9회초 2사 1루에서 상대 크리스 해처의 4구째 94마일(151㎞)짜리 직구를 받아쳐 우월 투런포로 연결 했다. 몸 쪽 높은 직구를 그대로 잡아 당겨 오른쪽 펜스를 넘겼다.

5일 게임에서 마수걸이 홈런을 때려내며 타격감을 조율한 추신수는 시즌 2호 홈런을 터트리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6이 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