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달팽이호텔’ 김새론의 선우정아앓이…절친 김민재에 “그분이 오셨어” 자랑

  • 기사입력 2018-03-14 08: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평소 선우정아 노래 좋아하던 김새론
직접 만나 감격하는 모습 훈훈하기까지
‘낯선 곳서 만난 행운’ 설렘포인트로 작용


[헤럴드경제=조현아 기자] 라이징스타 배우 김새론이 가수 ‘선우정아의 덕후’임을 고백하며 시도 때도 없이 ‘팬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 ‘달팽이 호텔’에서는 배우 장영남과 가수 선우정아, 클라이밍 세계챔피언 김자인-소방관 오영환 부부가 게스트로 체크인해 첫밤을 보내는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올리브 ‘달팽이호텔’ 캡처]

특히 김새론은 선우정아가 호텔로 들어오자 깜짝 놀라며 ‘완전 팬’이라고 반가워했다.

이어 김새론의 선우정아를 향한 팬심이 발현되며 시도 때도 없이 카메라에 자신의 ‘최애 스타’를 담는 모습이 비쳐져 미소 짓게 했다. 

[사진=올리브 ‘달팽이호텔’ 캡처]

또한 방에 들어와서는 친한 동료 배우인 김민재에게 전화를 걸어 “엄청 좋아하는 가수님이 오셨다. 선우정아님. 대박이지?”라며 자랑했다.

이에 김민재는 “진짜 너무 사랑한다고. 아. 뭐 그런 거 없어? 김민재랑 바꾸기”라고 말하며 자신도 선우정아의 팬임을 드러냈다.

선우정아 역시 자신을 알아보는 김새론이 신기한 듯 지인들에게 전화해 “김새론이 날 보자마자 알더라. 내 노래도 알더라구”라며 자랑하는 모습이 비쳐졌다. 

[사진=올리브 ‘달팽이호텔’ 캡처]

김새론과 선우정아 모두 서로를 ‘스타와 팬’으로 생각하는 듯 보여 ‘낯선 곳에서 만난 새로운 행운’에 설레하는 모습이 훈훈했다.

이날 선우정아는 예능 첫 출연임에도 ‘모험’이라고 생각하며 나왔다며 떨리는 마음을 내비쳤다.

그러나 프로는 프로였다. 김새론과 김민정의 신청곡인 ‘모른 척’과 ‘고양이’를 피아노를 치며 즉석에서 불러 호텔 직원과 게스트뿐 아니라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선우정아앓이’에 빠지게 했다.

한편 ‘달팽이호텔’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50분 올리브를 통해 방송되며, 각계각층의 인사가 게스트로 방문해 새로운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jo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