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여행 일반
  • 샌프란시스코 식당 4곳 라리스트, 미슐랭 모두 등재

  • 기사입력 2018-01-12 17: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관광청, “미식가의 성지 면모 재확인”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미국 샌프란시스코 레스토랑 4곳이 세계 최고 음식점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샌프란시스코 관광청은 파인 다이닝의 ‘개리 덴코’, 모던 프렌치 스타일의 ‘콰’, 퓨전 요리를 선보이는 ‘마이클 미나’, 정통 일식집 ‘아틀리에 크렌’이 미쉐린(미슐랭)가이드와 라 리스트(LA LISTE)에 모두 등재됐다고 12일 밝혔다.

라 리스트는 프랑스 관광청이 전 세계 유명 레스토랑 1000곳의 등급을 선정하는 가이드북이다. 주지하다시피 미쉐린 가이드는 호텔 및 레스토랑의 음식뿐만 아니라 서비스까지 다양한 항목을 평가한 후 등급을 부여하는 세계적인 레스토랑 안내서이다.

평과 결과, 이들 레스토랑은 요리, 합리적인 가격, 서비스 등 여러 항목에서 최고점을 획득했으며, 모두 신선한 샌프란시스코 제철 식 재료를 다양한 조리법을 활용해 현대적으로 해석해 선보였다. 다음은 샌프란시스코 관광청의 소개내용.


▶개리 덴코 (Gary Danko): 2008년과 2012년에 미쉐린 1스타를 획득한 ‘개리 덴코’는 샌프란시스코에서 생산되는 신선한 식 재료를 사용, 3코스부터 5코스 요리까지 다양한 코스 메뉴를 선보인다. 이 곳의 대표 메뉴는 향신료의 여왕으로 불리는 타라곤을 넣은 바닷가재, 알 새우, 던지니스 크랩 리소토이다.

▶콰(Coi): 불어로 ‘정갈함’을 뜻하는 레스토랑 ‘콰’는 해산물이 주 메뉴인 모던 프렌치 레스토랑이다. 샌프란시스코의 제철 식 재료를 이용해 매일 다른 코스메뉴를 선보이며, 이 메뉴와 함께 곁들일 수 있는 있는 캘리포니아 와인 메뉴도 제공된다.

▶마이클 미나 (Michael Mina): <마이클 미나>는 유명 TV쇼 ‘헬스 키친(Hell’s Kitchen)’에 출연했던 스타 셰프 마이클 미나가 이끌고 있으며, 일본, 프랑스, 캘리포니아 스타일의 음식을 접목한 퓨전 요리를 선보인다. 블랙 베리와 쇠비름을 올린 방어회, 무화과와 흑미를 얹은 오리 가슴살 요리 등이 대표적이다. 미쉐린 1스타를 보유하고 있으며, 2011년에 남성 매거진 에스콰이어(Esquire)가 선정한 올해의 레스토랑으로 선정된 바 있다.

▶아틀리에 크렌 (Atelier Crenn): 이곳은 미국 최초의 미쉐린 2스타 여성 셰프인 도미닉 크렌이 이끄는 레스토랑으로 정통 일식 요리를 선보인다. 특히, 20여 가지의 메뉴를 골고루 맛볼 수 있는 그랜드 테이스팅 메뉴가 특색이며, 이 중에서도 오리 알, 파테, 포시니 등으로 맛을 낸 수프와 전복, 굴, 돔 요리 등이 이곳의 추천메뉴이다.

샌프란시스코 관광청의 김종윤 팀장은 “샌프란시스코는 바다와 인접한 지리적인 요건으로 신선한 해산물과 제철 식 재료를 쉽게 얻을 수 있는 지역”이라며, “세계적인 셰프들이 신선한 식 재료를 활용해 선보이는 다채로운 요리를 합리적인 금액대에 즐길 수 있어, 마치 미식가들의 성지 같은 곳”이라고 설명했다.

샌프란시스코는 연중 10~20°C의 지중해성 기후를 자랑하며, 아름다운 경관과 낭만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는 다양한 건축물들과 예술 작품 및 공연 들이 있다. 각양각색의 문화가 공존하고 있으며, 문화, 예술, 자연, 쇼핑, 엔터테인먼트 등의 여러 가지 요소들이 두루 갖춰져 있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