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윤서인, 정우성 저격 후속글 “잘생긴거 소용없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만화가 윤서인씨가 배우 정우성을 공개 비판해 화제가 되자 26일 배우 정우성을 비판하는 글을 잇따라 올렸다.

윤서인은 26일 페이스북에 ‘KBS는 하나도 실수하는 게 없다’는 제목으로 글을 올려 “저는 도대체 어떤 점이 실수인지 아직도 넘 궁금하다”며 “자세한 답변을 부탁한다”고 정우성 측에 요청했다.


그는 “잘생긴 유명 연예인씨”라고 정우성을 호칭하며 “덕분에 하루 종일 검색어 1등이라 몹시 피곤한 윤서인”이라고 쓰기도 했다.

그는 또 “뭐 생긴 건 완패 인정한다”며 “연예인 사진 옆에다 내 사진 붙여놓지 좀 마라 이 기레기들아”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윤서인은 잠시 후 또 다른 게시글을 올려 “남자는 역시 잘생긴 외모 보다는 좀 뚱뚱하고 못생기더라도 생각이 바로 잡히고 똘똘한 남자가 최고인 것 같다”라며 “여성 여러분 남자 잘생긴 거 하나도 소용 없다”라는 소신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