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동작구, 내달부터 371곳 실내체육시설 금연구역 지정

  • 기사입력 2017-11-15 09: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내달 3일부터 관내 실내체육시설을 전면 금연구역으로 지정한다고 15일 밝혔다.

대상은 당구장업, 수영장업, 체육도장업, 체력단련장업, 골프연습장업 등 모두 371개소다.

당초에는 체육시설이라도 1000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을 때만 금연구역으로 지정 할 수 있었지만, 최근 국민건강증진법이 개정됨에 따라 실내체육시설이면 모두 금연구역으로 운영 가능해졌다.


구는 시행 당일부터 금연구역 표시기준 등을 어긴 소유자ㆍ관리자에게는 1차 시정명령 이후 미이행 시 최대 500만원 과태료를, 금연구역 내 흡연자에게는 10만원 과태료를 물릴 예정이다.

함동성 보건기획과장은 “실내체육시설 금연문화가 조기 정착될 수 있도록 홍보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간접흡연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ul@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