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38만 간호사가 뿔났다” …대한간호협회, 장기자랑 논란에 엄벌 촉구

  • 기사입력 2017-11-14 06:57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대한간호협회가 최근 불거진 간호사 장기자랑 논란에 대해 철저한 진상 조사와 부적절한 행위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요구하고 나섰다.

협회는 13일 성명서를 내고 “간호사들에게 병원행사 장기자랑에서 선정적인 옷차림을 강요해 논란이 되고 있는 것에 대해 전국 38만 간호사와 함께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다”며 “원치 않는 병원 장기자랑 행사에 간호사가 강제 동원되고 선정적인 옷차림까지 강요받은 것은 지금까지 가져왔던 모든 간호사의 소명의식과 자긍심을 한꺼번에 무너뜨린 중대한 사건”이라고 밝혔다고 노컷뉴스가 보도했다.


또 “간호전문인이라는 소명의식으로 적절한 보상체계마저 없이 높은 근무 강도와 빈번한 초과근무, 그리고 교대근무 등을 견뎌온 간호사들을 부적적한 장기자랑 같은 병원 행사에 강제 동원해 온 것은 여성 전문직에 대한 비하이자 모독”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협회는 “정부는 문제가 된 의료기관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와 엄중한 처벌에 나서야 한다”며 “이 같은 일이 다시 벌어지지 않도록 의료기관 내에서 벌어지는 인권 침해 사례에 대한 구체적이고도 명확한 대책 마련에 나서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준비 중인 간호사인권센터를 언급하며 “의료기관을 비롯한 다양한 근로현장에서 벌어지는 간호사에 대한 인권침해를 막고 건강한 근무환경 속에서 간호사가 본연의 업무에 충실할 수 있도록 앞으로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선언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