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분양

  • 편의성·실용성·수익성 3박자 갖춘 ‘용인테크노밸리’ 인기리에 마감임박

  • 기사입력 2017-11-13 13:27 |조갑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용인 구성 지구 최상의 교통요충지에 위치한 ‘용인 테크노밸리 지식산업센터’가 인기리에 분양 마감을 앞두고 있어 화제다. 그 이유로는 교통요충지 구성 지구에 편의성·실용성·수익성 3박자를 두루 갖췄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먼저 ‘용인 테크노밸리 지식산업센터’의 교통 편의성이다.

최근 광교~마성간 도로 활성화와 신분당선 구성 역으로 구성 지구의 입지가치가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구성역이 수서역까지 10분에 갈수 있는 GTX역으로 확정되면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죽전~동백간 도로를 이용하면 오리역까지 10분 내외로 도착할 수 있고, 수원IC까지 10분 이내, 용인서울고속도로 광교상현IC가 5분이면 진입가능하다 게다가 마성IC가 개통되면 영동고속도로에서 5분이면 진출입이 가능해 간선도로 교통망이 상당히 뛰어난 입지에 위치해 있다.

법화산의 맑은 공기와 88CC를 비롯한 VIEW, 37만평의 의료복합타운과 친환경주거단지 개발로 직접적인 수혜까지 기대되는 입지로 평가되고 있다.

위로는 KCC중앙연구소, 현대자동차그룹, 현대중공업 등의 대기업이 비즈니스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있고,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와 관련된 기업도 눈여겨 볼만하다.

이런 구성 지구 최상의 교통 요충지에 ‘용인 테크노밸리 지식산업센터’가 새롭게 거듭난 것이다.

다음은 건축적 실용성이다.

연면적 12만5031㎡에, 총 4개동으로 구성되어 개방감을 높였으며, 기업들이 선호하는 66~100㎡로 구성하고 외관은 연구소 빌딩처럼 ALL 유리를 탈피하여 내부 열효율을 제고하여 관리비 절감을 기했다.

지하2층~지상3층에는 제조 ZONE이 형성돼 있다. 층고 최대 6M, 하중 최대 1톤(㎡)이고, 드라이브인 시스템을 적용해서, 지상 3층까지 화물차가 올라갈 수 있다. 지식산업센터에는 대부분 3톤 내외의 화물엘리베이터가 들어가지만, 동마다 5톤 화물엘리베이터로 배치해 입주업체의 실용성을 더했다.

전용 1만3506㎡에 달하는 지원시설은 구내식당을 비롯한 고급식당, 은행, 클리닉센터, 스크린골프, 어린이집, 주민 센터 무인발급기 등 비즈니스 편의를 위한 원 스톱 지원시설로 구성할 계획이다. 주차장에서는 지상에 에스컬레이터로 접근 가능해서 이동이 편리하고, 썬큰(Sunken)으로 채광까지 확보해 지상 층 못지않은 쾌적한 환경도 갖췄다.

마지막으로, 전용 28~170㎡까지 다양한 면적이 있고, 20평 내외의 소형평수는 임차인이 선호하는 호실로서, 안정적인 재정적 수익성 측면도 갖췄다.

지식산업센터에서 테라스는 발코니처럼 서비스 면적으로 주어져 쾌적할 뿐만 아니라 경제성과 활용성이 뛰어나 입주업체들이 선호하는 부분이다 보니 수익성과 연계해 분양 막바지에 앞 다투어 선점할 필요가 있다.

김예지 기자 / yjkim@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