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전여옥 “20년前 최순실 만났는데 교양이 없으시더라”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이 과거 최순실-최순득 자매를 만난 사실을 털어놨다.

전 전 의원은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프로그램 ‘외부자들’에 출연, “1995년인가 96년에 대구 방송에서 토크쇼를 했는데 당시 야인시절이었던 박근혜 대통령이 초대 손님으로 나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전 전 의원에 따르면 당시 박 대통령은 옷 가방을 들고 있는 두명의 중년 여성과 함께 등장했다. 두 여성은 최순실 씨와 그의 언니 최순득 씨였다. 전 전 의원은 “녹화 전 한정식 집에서 점심을 먹었다”면서 “세 분이 같이 오는 걸 봤는데 정말 좀 교양이 없으시더라”고 기억했다.

사진=채널A ‘외부자들’ 방송 화면 캡처

전 전 의원은 “한정식집에 가면 앞에 있는 음식을 먹게 되는데 최순실 씨가 젓가락질을 하다가 (음식을) 가리키면서 ‘거기 있는 거 이리로 좀 줘봐요’라고 했다”면서 “너무 놀라서 그 쪽으로 줬는데 최순실 씨가 (그 음식을) 박근혜 대통령 앞에 뒀다”고 말했다.

전 의원은 이어 “좋아하는 반찬까지 알 정도로 매우 밀접한 관계로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