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나눔경영의 미학] 천년역사 품은 ‘미르숲’ 조성
현대모비스는 자연환경 보전 차원에서 진천군, 자연환경국민신탁과 함께 진천군 초평면 일대에 30만평 규모의 친환경 숲인 ‘미르숲’을 조성하고 있다.

2012년부터 조성된 미르숲은 산책로 정비, 동식물 서식지 복원 등으로 천혜의 생태ㆍ문화체험장으로 탈바꿈하면서 가족 중심의 나들이 장소로 주목받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총 100억원을 투자해 2017년까지 숲 조성을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완공 후에는 진천군에 기부 채납해 진천군이 유지관리를 맡게 된다. 총 면적 108만m²에 이르는 미르숲은 초평호를 품고 있으며 생각의 숲, 붉은바위 숲, 기원의 숲, 거울의 숲, 약속의 숲, 요정의 숲 등 총 6개 테마의 숲으로 구성돼 있다.

미르숲에 가려면 천년의 역사를 지닌 ‘농다리’를 건너야 한다. 농다리는 미호천을 가로질러 자리하고 있는 약 100m 길이의 돌다리로 미호천의 풍부한 수량과 빠른 유속에도 불구하고 천년의 세월을 버텨온 것으로 유명하다. 농다리는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돌다리로, 충북 지방유형문화재 제28호로 지정돼 진천의 명소가 됐다. 
현대모비스가 자연 환경 보전을 위해 조성중인 친환경숲 ‘미르숲’

농다리를 시작으로 미르숲의 산책로가 시작된다. 2km~2.5km 길이의 다양한 트레킹코스가 마련돼 있는데 초평호를 따라걷는 수변로, 탁트인 풍광을 누릴 수 있는 농암정, 메타세콰이어길, 고라니 서식지 등 코스별로 다양한 볼거리가 있다. 

미르숲에서는 숲 전문가가 코스를 함께 돌며 미르숲 구석구석을 소개해주는 소개해주는 ‘숲 거닐기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숲을 걷는 법, 경관을 보는 법, 자연의 호흡법 등 숲을 즐기는 방법을 배울 수 있다. 

조민선 기자/bonjod@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