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헤럴드경제
  • LGU+, VR 콘텐츠 예비 전문가 100명 선발해 기획부터 제작까지 지원

  • 기사입력 2016-06-19 20: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베타뉴스 = 최성일 기자]LG유플러스가 VR(가상현실) 콘텐츠 창작자 지원에 나선다.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예비 전문가 100명을 선발해 360VR 영상 제작을 지원하는 '2016 KOREA 360VR 크리에이터 챌린지' 참가자를 다음달 3일까지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첫개최되는‘360VR 크리에이터 챌린지’는 VR 및 미디어 산업에 관심 있는 청년을 대상으로 다음달 3일까지 모집하며 선발된 100명은 다음달 12일부터 8월 12일까지 활동한다.



지원자들은 활동 기간에 촬영할 VR 콘텐츠 촬영 계획서를 제출하고 최종 선발된 크리에이터는 사전 교육 및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실제 촬영까지 수행하게 된다.



선발된 크리에이터에게는 LG 360CAM이 1대씩 지급되며, 총 5주의 활동기간 동안 VR 영상 10편을 직접 촬영/제작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모든 크리에이터에게는 소정의 활동비와 VR/영상관련 전문 멘토링이 제공되며 VR Creator 챌린지 수료증이 발급된다.



우수 크리에이터에게는 8월 12일 시상금 수여가 이뤄지며 일부 수상자에게는 LG유플러스 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 가산점 혜택 및 LG 360VR과 LG G5가 수여될 예정이다.



참가 지원서는 LG유플러스 홈페이지( www.uplus.co.kr )에서 다운로드 받아 다음달 3일까지 vrcreator2016@gmail.com로 접수하면 된다.



이미지중앙










[ IT와 게임 소식, 베타뉴스에서 한방에 해결하세요. www.betanews.net ]


csi0306@betanews.net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