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피부면역 개선 국내 첫 ‘김치유산균’
CJ제일제당‘ ByO 피부유산균 CJLP133’
국내에 ‘토종 유산균’ 열풍을 이끌고 있는 ‘ByO 피부유산균 CJLP133’은 CJ제일제당이 9년간의 연구개발 끝에 김치에서 분리한 단일 유산균이다. 장 건강 뿐 아니라 면역물질의 과분비를 조절해 피부 가려움을 개선하는 국내 유일의 건강기능식품이다.

CJ제일제당은 한국전통발효식품인 김치에서 분리한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플란타룸 CJLP133(이하 CJLP133)’으로 ‘장 건강’과 ‘피부 가려움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 ‘ByO 피부유산균 CJLP133’을 지난 2013년 말 세계 최초로 출시한 바 있다.

그동안 유산균 시장이 동물성 유산균을 중심으로 장 기능 개선 등에만 국한됐다면, ‘ByO 피부유산균 CJLP133’은 피부 면역 개선에 좋은 ‘피부 유산균’ 시장을 개척한데다 의약품과 달리 부작용이나 내성을 염려할 필요없는 안전한 식물성 유산균이라는 점에서 높이 평가되고 있다.

‘ByO 피부유산균 CJLP133’은 출시 이후 코스트코를 중심으로 한 일부 대형마트와 온라인에서만 판매됨에도 불구하고 단숨에 월 매출 10억원 이상의 히트상품으로 성장했다. 누적 매출 150억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CJ제일제당은 올해는 이를 500억원대 브랜드로 성장시키고, 30조원 규모의 글로벌 유산균 시장까지 공략해 국가대표급 브랜드로 육성시킨다는 방침이다.

장연주 기자/yeonjoo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