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파스퇴르, 대용량 ‘오직 우유 100% 요구르트’ 출시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파스퇴르는 홈메이드 타입의 요구르트인 ‘오직 우유 100%를 유산균으로 발효한 요구르트’(이하 ‘오직 우유 100 요구르트’)를 떠먹는 제품으로 확대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오직 우유 100 요구르트’는 파스퇴르가 2013년 7월 국내 최초 첨가물 제로 발효유로 출시한 제품이다. 특별한 광고 없이도 지금까지 250만병 이상 판매되는 등 인기를 끌며 무첨가 발효유 시장을 선도해왔다. 이 제품은 무항생제 인증목장의 1급A 원유만을 사용한다. 설탕과 안정제, 탈지분유는 물론 물 한방울 첨가하지 않고 오직 우유와 유산균으로만 만들었다. 4종의 복합유산균이 g당 1억마리 이상 들어있는 건강한 요구르트다. 


이번에 추가로 출시한 컵 제품은 무항생제 인증목장 우유를 1.3배 농축해 떠 먹기에 적당한 것은 물론, 맛과 영양도 더욱 진한 것이 특징이다.

파스퇴르 관계자는 “기존 병 제품 외에 떠먹는 제품을 출시해 달라는 소비자들의 니즈가 많았다”며 “400g 대용량으로 출시해 가정에서 과일이나 견과류를 넣어 먹는 등 다양하게 활용하기 좋다”고 말했다.

가격은 400g 1컵에 3300원이다.

yeonjoo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