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강남 판자촌' 구룡마을 화재, 주민 1명 사망, 139명 대피소 피신

  • 기사입력 2014-11-09 21: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울의 최대 판자촌인 강남구 구룡마을에서 화재가 발생해 마을주민 1명이 숨졌다.

9일 오후 1시 57분경 서울 강남구 개포동 구룡마을 7지구 고물상에서 불이 시작돼 5만 8080㎡ 중 900㎡와 무허가 주택 16개동 63세대가 소실됐다.

이에 소방당국은 약 1시간 40분여가 오후 3시 34분쯤 불길을 잡았으며, 주민 139명은 인근 개포중학교로 대피했다.

또한, 이날 구룡마을 화재로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택 내부에서 주민 1명의 시신을 발견했다.

이 불로 60여 세대, 130여 명의 주민들은 집을 잃었다.

한편 구룡마을에는 2009년 이후 12건이나 화재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빈집 화장실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내일(10일) 현장 정밀감식을 할 계획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