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GS샵, 홈쇼핑 최초 SPA 브랜드 스테니(StenNY) 론칭

  • 기사입력 2014-03-28 09: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GS샵(대표 허태수)이 홈쇼핑 최초 SPA 브랜드 스테니(StenNY)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스테니는 GS샵과 30년 이상 글로벌 패션 제조사로 자리를 잡아온 한세실업이 함께 개발한 공동브랜드다.

TV쇼핑뿐 아니라 인터넷, 모바일, 카탈로그 등 다양한 채널을 보유하고 있는 GS샵과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위치한 공장, 뉴욕 R&D사무소 등을 운영하고 있는 패션 전문 기업 한세실업이 디자인부터 제조와 유통까지 전 과정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스테니는 뉴욕 감성의 도시적이고 세련된 스타일로, 실용성에 초점을 맞춘 베이직 아이템이 중심이며, 실크 등 고급소재를 사용해 기존 브랜드보다 높은 질을 추구한다. 특히 연간 15개를 넘지 않는 소수의 상품만을 엄선해 제작한다. 


또한 스테니는 론칭 단계부터 해외 시장을 겨냥한 브랜드이다. 먼저 온라인 시장을 기반으로 국내에 정착한 이후 중국, 인도, 태국 등 7개국의 GS샵 해외 홈쇼핑을 시작으로 미국, 아시아 등의 유명 백화점과 마켓 등의 유통망을 활용해 해외에 활발히 진출할 계획이다.

강성준 GS샵 패션의류팀 팀장은 “이번에 선보이는 스테니는 슬로우 SPA로 GS샵은 기존 브랜드처럼 많은 아이템을 일회성으로 선보이는 게 아니라, 패스트 패션에 지친 고객들에게 고급 소재 등을 통해 긴 호흡을 가진 제품들을 공급할 것”이라며 “유통기업과 제조기업의 유기적 결합으로 가격 측면에서도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GS샵은 오는 30일 오후 1시 45분부터 스테니 론칭방송을 편성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스테니 프리머스 팬츠로 4만9900원에 판매된다.

향후에도 스테니는 모던한 디자인에 천연 실크, 린넨 등의 고급소재를 사용한 바지, 블라우스, 티셔츠 등 기본 아이템을 4~7만원대의 가격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o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