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녀시대 촬영장 방문 "윤아 응원하러 깜짝방문"
[헤럴드생생뉴스]소녀시대 멤버들이 윤아가 출연 중인 ‘총리와 나’ 촬영장을 방문 했다.

30일 SM 공식 트위터에는 윤아를 응원하기 위해 KBS 2TV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촬영장을 찾은 소녀시대 멤버들의 방문 인증샷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소녀시대 멤버들은 윤아를 중심으로 한데 모여 각자의 개성을 살린 포즈와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환하게 웃는 소녀들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얼굴에도 미소를 자아낸다.

잎서 전일 소녀시대 멤버들은 ‘2013 SBS 가요대전’ 스케줄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막간을 이용해 같은 지역에 위치한 ‘총리와 나’ 촬영장을 방문, 윤아에게 힘을 북돋아줬다. 이날 윤아는 아쉽게도 드라마 스케줄로 인해 ‘가요대전’에 불참했다.

소녀시대 촬영장 방문을 접한 누리꾼들은 "소녀시대 촬영장 방문, 의리있네" "소녀시대 촬영장 방문, 멤버들 우정 훈훈" "소녀시대 촬영장 방문, 다들 미모 물 올랐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