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피임약이 기억력 향상시킨다?
[헤럴드생생뉴스] 젊었을 때 경구피임약을 사용하면 중년 이후에 기억력 등이 향상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미국 위스콘신 대학 의과대의 켈리 이건(Kelly Egan) 박사가 40~65세 여성 261명을 대상으로 과거 경구피임약 사용 여부를 조사하고 인지기능 테스트를 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젊었을 때 경구피임약을 사용한 여성은 전혀 사용하지 않은 여성에 비해 인지기능 테스트 성적이 월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약을 사용한 기간이 긴 여성일수록 성적이 더욱 높은 경향을 보였다.

경구피임약을 끊은 지 오랜 시간이 경과했는데도 이러한 효과가 나타났으며, 특히 사용기간이 긴 여성들 사이에서 두드러졌다.

경구피임약 사용이 치매 위험 감소와도 연관이 있는지는 조사하지는 않았으나 그럴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이건 박사는 추측했다.

경구피임약에 이러한 효과에 대해 이건 박사는 경구피임약의 주성분인 여성호르몬 에스트로겐이 동맥이 좁아지는 것을 억제해 뇌로 들어가는 혈액의 흐름을 안정시키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에스트로겐은 또 뇌와 척수에 있는 특정 세포의 성장을 촉진할 수 있다고 이건 박사는 지적했다.

이 연구결과는 ‘여성건강 저널(Journal of Women’s Health)’ 최신호에 실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