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소녀시대, 강남구 홍보대사 된다

  • 기사입력 2012-03-05 08: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오는 7일 오후 3시 한류스타 ‘소녀시대’를 ‘강남구 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5일 밝혔다.

한류의 중심지 강남구는 지난해 가수 장나라와 월드스타 비를 잇달아 구 홍보대사로 임명해 브랜드 마케팅을 통해 전통과 현대가 조화를 이룬 매력 도시 ‘강남’을 세계 곳곳에 알리는 큰 성과를 얻은 바 있다.

특히 지난 해 10월엔 한류열풍의 주역 ‘비’가 강남의 랜드마크인 코엑스 앞 영동대로에서 무료로 ‘한류 페스티벌’을 개최함으로써 수많은 국내외 인파를 몰려들게 해 강남구를 새로운 한류명소로 부각시키는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

이번에 강남구 홍보대사로 위촉되는 ‘소녀시대’는 인천공항 및 주요 지하철역 등 해외 관광객의 왕래가 많은 곳에 설치된 전광판 등을 통해 친근한 이미지와 함께 강남구를 홍보하게 된다.



한편 강남구는 대만, 싱가포르 등 동남아시아서 인기몰이중인 ‘슈퍼주니어’도 강남구 홍보대사로 위촉할 계획이어서 대중에게 친숙한 스타의 이미지를 활용한 마케팅에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다.

또한 강남구는 스타들이 소속된 기획사 주변을 관광 코스로 개발, 한류스타거리로 조성해 한류 열풍을 이어갈 방침이다.

황혜진 기자/hhj6386@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