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폐선암 원인유전자 발견…치료제 선택과 개발길 열려

  • 기사입력 2012-02-13 10: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과 일본연구팀이 폐선암 발병의 원인으로 작용하는 비정상 유전자를 찾아냈다.이 연구결과는 12일(현지시간)자 미국 과학잡지 네이쳐약품 인터넷판에 게재됐다.

미국과 일본의 3개 연구팀은 폐암의 70%를 차지하는 폐선암 환자의 조직을 각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 12%의 환자로부터 융합유전자를 발견했다고 미국과 일본언론이 13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실험용 쥐세포를 이용한 실험에서 융합유전자가 폐선암 발생원인이 된다는 사실과 함께 갑상선암 치료약 등에서 융합유전자에 의해 암으로 바뀐 세포를 죽일 수 있다는 것도 동시에 확인했다.

이번 연구로 환자의 암치료 맞는 효과적인 치료제 선택과 개발의 길이 열렸다고 연구팀은 빍혔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