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정용화, 박신혜에 복수할 차례?
MBC 새 수목 ‘넌 내게 반했어’의 까칠왕자 ‘이신’과 명랑소녀 ‘이규원’으로 다시 만난 정용화-박신혜가 귀여운 재회소감을 전해 눈길을 끈다.

방영 전부터 ‘둘리(이신+이규원)커플’이란 애칭으로 불릴 만큼 두 사람의 로맨스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전작 ‘미남이시네요’에서 이뤄지지 못한 두 사람의 이야기가 이번엔 어떻게 전개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정용화는 “전작에서 늘 묵묵히 지켜보고 말없는 키다리아저씨 같았다. 참 멋진 캐릭터라고 생각했지만 진심을 표현할 기회를 놓칠 때엔 답답했다”고 아쉬움을 토로하며 “이번엔 감정표현, 장난치는 기술 등 여러 가지 면이 뛰어난 ‘이신’ 역을 맡아 내심 뿌듯하기도 하고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어 상대역인 박신혜는 “전작에선 일방적으로 받기만 했는데 이번엔 ‘이신’을 받들고 모셔야 하는 상황이 되었다. 또, 송창의(김석현 역), 소이현(정윤수 역) 등 다른 인물과 어떻게 얽히게 될 지도 모른다”며 “시청자들도 기대를 가지고 즐기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MBC 새 수목 ‘넌 내게 반했어’ 는 예술대학을 배경으로한 청춘멜로드라마로 ‘최고의 사랑’ 후속으로 29일 첫 방송된다.

<박동미 기자@Michan0821> pd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