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99년 前 타이타닉호, 경매 나왔다

  • 기사입력 2011-05-11 15: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의 꿈의 여객선 타이타닉호가 경매장에서 99년 만에 그 모습을 드러냈다.

외신에 따르면 1912년 4월 15일 새벽 2시18분 경 침몰한 타이타닉호는 선체 일부가 잘려져 나간 모습으로 9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에 달라스 경매장에서 세상에 공개됐으며 21일에 경매를 시작한디

경매 담당자는 이번 경매에 나온 타이타닉호는 빙산과 부딪쳐 떨어져 나간 일부분으로, 선체가 길이 1.2미터, 넓이 2.1미터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타이타닉호가 이번 경매에서 벌어들인 돈 10%는 뉴욕에서 화상으로 고통 받고 있는 소방서 대원들에게 기부될 예정이다.

또한 선체 외에도 이번 경매에서는 타이타닉호의 유물 2점이 더 나올 예정이며, 그 중에는 8번이라고 새겨진 구명정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민수 인턴기자/minsoocm@naver.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