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비아 원유 터미널 폐쇄로 원유 수출 차질
유혈 충돌 사태를 겪고 있는 리비아의 원유 수출이 차질을 빚기 시작했다고 터키 언론매체들이 23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뉴스통신 휴리예트 데일리 뉴스와 아나돌루 통신 등에 따르면 리비아의 트리폴리항과 벵가지항 활동이 중단됐으며 지난 22일자로 리비아의 원유 터미널들이 폐쇄됐다.

해외 석유 업체들은 정부 보안군과 반(反)정부 세력간 충돌이 내전으로 치닫아 리비아로부터 직원을 철수시키는 등 조업을 중단하는 추세다.

리비아는 아프리카 최대의 석유 매장량을 갖고 있으며 전 세계 원유 생산의 1.7%를 차지하고 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