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계 160개 기업 독점공급! 1백만원이 수천만원 될 초대형 재료주!
급등 발굴의 달인 시리우스는 다음과 같이 피력하였다.

금일 추천종목이 미리 날아가 버릴까 조마조마한 심정이다. 증권가의 상위1% 최고급 정보망에 의하면, 거대큰손과 대주주가 극비리에 결탁하고 이번 주를 기점으로 초특급재료 노출을 저울질하고 있는 폭등 임박주를 긴급하게 제시한다.

최근 필자가 천신만고의 노력을 기울인 끝에 추천한 코코(500%↑), 엔알디(400%↑), 보령메디앙스(260%↑), 혜인(100%↑)이 폭등했다. 필자를 믿고 전략대로 따라준 분들을 위해 순식간에 날아가 모두 돈방석에 앉혀 주었다.

“시리우스”의 급등주 청취 방법

☎ 060-600-3080 전화 ▶ 1번 연결 ▶ 669번 [시리우스]

이제 확실한 재료를 가진 종목들은 거이다 날아가버리고 마지막으로 필자가 찾아낸 이 종목만이 남아 있다. 마지막 남은 딱 1종목을 매수할 수 있는 행운을 잡길 바란다. 지금 이순간 이후 당신의 주식인생에도 마법 같은 순간이 찾아왔다고 생각해도 좋을 것이다.

지금까지 필자가 잡아준 급등 스타주는 모두 잊어도 좋다. 이 종목은 대주주의 묵인 하에 단기 5,000%↑ 시세를 날리는 거대세력들이 핸들링 하는 1급 재료주 이기 때문에, 벼락부자가 된다는 말을 쉽게 공감할 수 있을 것이다.

특히 지금까지 급등한 코코, 엔알디, 보령메디앙스 등을 잡지 못하고 바라만본 투자자들은 폭등이라는 새로운 영역에 발을 들여 놓으며 투자금 1천만원이 1억이 되는 기적 같은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니 안심하고 필자의 종목을 선택해 새로운 마법에 빠져보길 바란다.

현재 주가의 움직임을 보니 장황하게 설명할 시간이 없다. 시간이 지체되면 될수록 매물이 말라서 얼마나 잡을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이 종목은 잡기만 하면 대박이기에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일단 매수부터 해 물량을 확보하길 바란다.

종목노출 우려로 지면에 자세하게 언급할 수는 없지만 동 기업은 S기업에 물량을 독점공급하며 100% 이상의 고성장을 거듭하고 있고 더불어 전세계 160군데의 기업에 물량을 공급하며 11월 한달 만에 매출이 무려 17배나 증하가고 12월에는 20배, 1월에는 30배 이상 매출이 폭증하고 있다.

어디 그 뿐인가! 4분기 사상최대 실적은 물론이며 PER이 11.1배로 현 주가 대비 30% 이상의 상승여력이 남아 있어 지금 당장 매수하면 기본 30%는 먹고 들어 갈 수 있는 종목이기 때문에 조만간 주식시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 넣으며 시장을 깜짝 놀라게 할 이 종목을 매수하길 바란다.

더 이상 무슨 부연설명이 필요하겠는가! 지금 이렇게 넋 놓고 있을 때가 아님을 본능적으로 느끼시길 바란다. 이룰 수 없는 꿈처럼 여겨졌던 大폭등의 모든 조건을 완벽하게 갖추고 있으니, 작년 주식시장을 휩쓸며 29배 날아간 조선선재는 이야기 거리도 안 되는 초대박이 기대되는 종목이다

이 종목을 얼마나 매수하느냐에 따라 부의 크기가 달라질 것으로, 주식투자로 팔자를 고친다는 말을 실감할 수 있을 것이다. 그 동안 확신이 없어 필자의 대박 추천주 들을 놓친 경험이 있다면, 필자를 믿고 이 종목에 모든 승부를 걸기 바란다. 이 종목 또 놓치고 만다면 아마 분해서 잠도 오지 않을 것이다.

“마지막으로 금일 추천주의 재료는 증권사 직원도 모르는 탑시크릿 사안이기 때문에 ARS 청취 후 그 내용을 지인들에게 발설하는 오점을 남기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

“시리우스”의 급등주 청취 방법

☎ 060-600-3080 전화 ▶ 1번 연결 ▶ 669번 [시리우스]

★오늘의 추천주★ 순식간에 종잣돈 100만원, 1억으로 불려줄 상위1% 극비재료주!

http://biz.heraldm.com/News/Stock/CP/airstockIframe.jsp?wr_id=30407

최근 개인투자자들에게 이목을 끌고 있는 관심종목은 다음과 같다.

명문제약, 네패스, AP시스템, 케이피케미칼, 에스엔유

단, 위의 종목들은 상승했거나 상승 중에 있으므로 무리한 추격매수보다는 관심과 참고를 당부 드린다.

■ 추천종목은 기사가 게재되는 관심종목과 다를 수 있으니 추천종목 명을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본 정보는 증권전문가들이 투자자에게 제공하는 참고자료입니다. 이는 헤럴드경제와는 무관하며, 편집의도와 다를 수 있습니다.

■ ARS 정보 이용시 정보이용료 30초 당 2000원(VAT 별도)이 부과 됩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