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잡스 없는 애플, 깜짝실적으로 낙폭 회복

  • 기사입력 2011-01-19 09: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 애플이 스티브 잡스의 병가에도 불구하고 ‘깜짝실적’(어닝서프라이즈)으로 주가하락폭을 크게 만회했다.

9월결산 법인인 애플은 18일(현지시간) 지난해 10~12월(2011 회계연도 1분기) 순이익이 60억 달러(주당 6.43달러)를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77.5% 증가했다고 밝혔다.

당초 시장 평균추정치(컨센서스)인 주당 5.40달러를 크게 뛰어넘는 실적이다. 매출은 267억4000만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70% 증가했다. 애플은 2분기 매출이 220억달러 가량을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날 뉴욕증시 정규장에서 애플의 주가는 스티브 잡스 병가 소식에 전날보다 5% 가량 하락해 거래되기도 했지만 실적발표와 함께 낙폭을 회복해 2.25% 하락한 채 장을 마쳤다.

애플의 1분기 실적개선에는 아이패드의 신규매출이 ‘효자’ 역할을 했다. 애플은 이 기간에 아이패드를 733만대나 팔았으며 아이팟(1945만개), 아이폰(1624만대), 맥컴퓨터(413만대)를 판매했다.

<이태경 기자 @lee38483>
unipe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