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방
  • 日 방위상 내주 내한...군사비밀보호협정 체결 논의

  • 기사입력 2011-01-04 09: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일본의 기타자와 도시미(北澤俊美) 방위상이 내주 한국을 방문해 김관진 국방장관과 군사비밀보호협정 체결 문제 등을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4일 “일본 방위상이 다음주 방한해 한일 군사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한다”며 “올해 중 체결을 목표로 하는 한일 군사비밀보호협정 및 상호군수지원협정도 논의 내용에 포함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타자와 방위상은 10일과 11일 이틀간의 일정으로 방한해 천안함 피격사건과 연평도 포격 도발 이후 지역 정세와 한일 국방협력 방안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이 관계자는 “미국과 한국, 일본과 미국 간에는 군사비밀보호협정이 체결돼 있지만, 한일 간에는 체결되지 않았다”며 “한일 양국은 모두 이 협정의 체결 필요성을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우리 정부는 21개국과 군사비밀보호에 관한 협정 혹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군 당국은 마이크 멀린 미국 합참의장이 지난달 9일 ‘한미 합참의장 협의회’ 기자회견에서 언급한 한미일 공동 군사훈련에 대해서는 시기상조라는 입장이다. 군 관계자는 “지금도 인도적 차원의 훈련은 일본과 함께 하고 있지만, 본격적인공동 군사훈련의 필요성은 느끼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대우 기자@dewkim2>
dew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