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최완욱의 골프 클리닉] 퍼팅 스피드 맞추기

  • 기사입력 2019-07-11 09: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골프 주치의’라는 인기 골프 칼럼을 연재하는 최완욱 프로의 실전 동영상 레슨 ‘최완욱의 골프클리닉’을 매주 화요일 연재합니다. 용인대학교에서 체육학 박사 학위를 받은 최 프로는 28년간 골프 레슨을 하고 있으며 현재 마일스톤 골프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이미지중앙

퍼팅 스피드를 보려면 홀컵 주변을 면밀하게 살펴야 한다.

막상 퍼팅을 하다 보면 소심해져서 공이 홀 컵에 미치지 못하는 경우가 많죠. 그래서 퍼트가 길어서 3퍼트 하는 것 보다 짧아서 3퍼트 하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특히 투어프로들이 퍼팅 할 때 홀 주변을 많이 보는 것은 공이 굴러가는 힘이 떨어질 때 작은 경사나 잔디에도 영향을 받기 때문입니다.

또 하나 중요한 이유 중 하나는 보통 골퍼들이 홀에 떨어진 공을 집을 때 홀 주변 30cm 정도를 밟고 줍기 때문에 홀 주변이 올라와 있는 경우가 종종 생깁니다. 그래서 홀 주변 작은 경사나 잔디의 영향이 덜 미칠 수 있도록 홀 약 40cm 지나가게 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짧으면 절대 들어가지 않습니다. [촬영 편집=박건태 기자]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