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뮤지컬배우 카이, 팬들과 맞는 특별한 생일…두 번째 단콘 ‘앰브로시아’ 개최
이미지중앙

사진=EMK뮤지컬컴퍼니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정선 기자] 뮤지컬 배우 카이의 단독 콘서트 ‘앰브로시아’(Ambrosia)가 오는 5일 안양 평촌 아트홀에서 열린다.

10월 콘서트에 이어 올해 두 번째 단독 콘서트인 ‘앰브로시아’는 콘서트 당일인 5일 생일을 맞는 카이의 탄생화를 의미한다.

카이는 올해 뮤지컬 ‘팬텀’의 팬텀 역, ‘엑스칼리버’의 아더 역, 그리고 ‘벤허’에서 벤허 역으로 대형 뮤지컬 작품의 주인공을 맡아 완벽한 연기를 선보였다. 매 작품마다 강력한 티켓 파워를 자랑하며 뮤지컬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현재는 뮤지컬 ‘레베카’에서 막심 드 윈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또 지난 10월 세 번째 정규앨범 ‘카이 인 코리아’(KAI IN KOREA)를 발매함과 동시에 단독 콘서트 ‘카이의 서울 클래식’을 성황리에 마친 바 있다.

서울대에서 성악과 전공으로 학사, 석사, 박사를 수료한 카이는 한국 최고의 성악 엘리트 코스를 밟은 수재로 한국 크로스오버계를 이끌어 갈 아티스트로 주목받으며 데뷔했다.

그는 현재 뮤지컬 무대뿐만 아니라 MBC ‘복면가왕’ 고정 판정단으로 출연하는 등 무대와 방송을 넘나들며 활약 중이다.

cultur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