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김우빈, 폭염 속 '카페' 선물한 신민아의 '보좌관'

  • 기사입력 2019-08-12 17: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커피차 SNS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배우 김우빈이 여자친구 신민아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커피차로 드러냈다.

12일 오전 커피차 업체 SNS에는 배우 김우빈이 신민아의 촬영 현장에 보낸 커피차 사진이 올라왔다. 이 업체는 "드라마 '보좌관' 촬영장의 많은 스태프와 배우 분들을 위해 김우빈 배우의 정성을 가득 담은 커피차가 도착했다"라고 전했다. 해당 업체는 "김우빈이 신민아를 위해 폭염 경보를 딛고 직접 현장을 찾아 사진 촬영을 하고 갔다"라고도 전했다.

한편 김우빈과 신민아는 과거 광고 동반 출연을 인연으로 친분을 쌓아 오던 중 2015년 공개 연애를 시작한 바 있다. 그러던 중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투병 생활을 하게 됐다. 김우빈은 같은 해 12월 팬 카페에 글을 올려 항암치료와 방사선 치료를 마친 근황을 전했으며 아직 활동 계획에 대해서는 미정이다.

신민아는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을 통해 안방 시청자들과 만났다. 이 작품에서 비례대표 초선 의원이자 당 대변인 강선영 역을 맡았던 그는 현재 '보좌관' 시즌 2 촬영을 진행 중이다.

한편 김우빈은 최근 복귀설이 잇따르면서 컴백 여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다만 소속사는 "김우빈은 건강 회복에만 집중하고 있으며 현재로써 복귀 계획은 없다"고 선을 그은 상태다.

관련해 김우빈은 지난 5월 조인성(38)과 함께 불교계 정토회 행사에서 포착된 바 있다. 여기에 이광수와 도경수 등 절친한 남성 연예인들과 함께 해외 여행을 다녀온 사진이 찍히기도 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