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포토;뷰] NCT 127 마크 눈이 예뻐

  • 기사입력 2019-05-24 15: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NCT 127이 2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NCT 127의 새 미니 앨범 ‘WE ARE SUPERHUMAN’ 제작 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현지 기자] 2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그랜드 볼룸에서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의 새 미니 앨범 ‘WE ARE SUPERHUMAN’ 제작 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NCT 127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NCT 127(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정우) 네 번째 미니앨범 ‘NCT #127 WE ARE SUPERHUMAN’의 타이틀곡 ‘Superhuman’(슈퍼휴먼)은 다양한 EDM 요소가 어우러진 컴플렉스트로(Complextro) 댄스 곡으로, 유명 뮤지션 아드리안 맥키넌(Adrian Mckinnon)과 일렉트로닉 뮤지션 탁(TAK), 작곡가 원택(1Take)이 호흡을 맞춰 완성도를 높였으며, ‘개인의 잠재력을 깨닫고 긍정의 힘으로 꿈을 이루고자 한다면 누구든 ‘슈퍼휴먼’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멤버들의 파워풀하고 에너지 넘치는 보컬과 랩으로 표현해 곡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