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스냅챗 인증 러시, 아기로 변한 밴쯔·신동

  • 기사입력 2019-05-22 14: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소유진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은영 기자] 스냅챗이 제공한 ‘아기 얼굴 필터’ 서비스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소유진은 22일 스냅챗 어플을 활용해 아기가 된 백종원의 사진을 SNS에 게재했다.

귀여움이 묻어나는 백종원의 모습에 네티즌들은 유쾌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독특한 콘셉트로 주목받고 있는 스냅챗을 향한 스타들의 반응도 뜨겁다. 신동이 SNS에 어린 아이의 얼굴이 된 영상을 게재했으며, 밴쯔도 앳된 느낌이 묻어나는 스냅챗 사진을 올렸다. 특히 밴쯔는 아들인 줄 알았다는 재치 있는 멘트로 유쾌함을 더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