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차오름, 신곡 ‘은실아’ 뮤직비디오 50만 돌파 “팬들에게 큰절 올리고 싶어”

  • 기사입력 2019-04-22 16: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빙고뮤지스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트로트 가수 차오름의 인기가 폭발적이다.

최근 공개된 차오름의 신곡 ‘은실아’ 뮤직비디오는 공개 하루 만에 20만 조회수를 돌파한 데 이어 공개 열흘째인 21일 오전 50만 조회수를 기록하며 인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차오름의 소속사 빙고뮤지스 관계자는 “신곡 ‘은실아’의 뮤직비디오에 대한 관심에 힘입어 정통 트로트 곡으로는 가장 단기간에 50만뷰를 돌파한 것”이라며 “전국 각지의 행사와 공연을 통해 만난 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이 같은 결과를 얻게 됐다”고 밝혔다.

‘은실아’는 작곡가 정의송과 작사가 한겨레가 차오름의 연륜이 느껴지는 보컬 톤에 맞추어 완성한 곡. 누구나 갖고 있을 법한 가슴 아픈 첫사랑의 기억과 이별의 정서에 차오름의 탁월한 가창력이 어우러졌다.

현재 전국 축제 및 행사 무대를 통해 가장 인기를 얻고 있는 레퍼토리로 자리 잡은 ‘은실아’는 지난해 12월 2집 앨범 타이틀곡으로 발표된 후 올 봄 활동을 통해 인기 시동을 걸었다.

호소력 짙은 보컬과 화려한 무대매너, 타고난 입담과 무대를 장악하는 카리스마 비주얼로 ‘아줌마 부대’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트로트 가수의 성공 조건을 갖추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 1주일간 부산, 목포, 통영, 거창, 진주 등지의 방송과 행사 일정의 강행군을 소화하며 현지에서의 인기를 체감할 수 있었다.

한편 차오름은 “데뷔 1년간 여러 방송 프로그램과 축제 행사 무대를 통해 저에게 큰 사랑을 베풀어 주신 팬들에게 감사 드린다”며 “뮤직비디오 50만뷰 돌파 소식을 듣고 저를 성원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큰절이라도 올리고 싶은 심정”이고 소감을 전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