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고준희 “승리 시크릿 누나 아니에요”, 해명에도 불구하고

  • 기사입력 2019-04-01 22: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고준희 승리 관계의 도화선이 된 사진 (사진=승리 SN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배우 고준희가 승리 연루 루머에 드라마 하차 위기에 놓였다.

고준희와 승리 관계는 지난 3월 23일 방송한 SBS '그것이 알고싶다'를 통해 불거졌다.

당시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승리, 정준영, 최종훈 등이 단체 카카오톡 방을 통해 투자자 모임에 초대하려고 했던 여배우가 언급됐다. 해당 여배우가 뉴욕에 있어 초대할 수 없다는 대화를 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그가 고준희라고 지목된 것.

방송 후 네티즌들은 해당 여배우가 고준희라고 추측했다. 고준희는 당시 승리와 같은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였다. 또한 미국에 체류 사실이 알려지면서 이 같은 소문은 일파만파 번졌다.

여기에 승리의 인스타그램 속 고준희는 "비밀 인맥"이라고 언급돼 두 사람의 관계가 세간의 이목을 끌었다.

소문이 확산되자 고준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비밀 누나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이 때문에 소문은 진화되는 듯 보였지만 출연 예정이던 드라마 '퍼퓸'의 하차설이 전해지며 또 다시 의혹에 휩싸인 모양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