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금광산 vs 김재훈, 팬들 ‘싸움’ 부추긴다...잡음 의도한 선전?

  • 기사입력 2019-03-21 13: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금광산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최민호 기자] 이종격투기 선수인 김재훈과 배우 금광산이 팬들의 ‘싸움’을 부추기는 모양새가 됐다.

21일 금광산의 SNS에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검색어 창을 캡처한 사진 한 장과 함께 "경기하면 관람 참석하실 분 있나요"라는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온라인상에서는 금광산과 김재훈의 싸움이라며 흥미를 드러냈다. 단순한 관람의사를 묻는 내용이지만, 팬들의 싸움까지 이끌어냈다.

발단은 금광산이 작년 김재훈을 얕보며 실력을 겨루길 희망하는 발언을 내뱉었기 때문이다. 이에 김재훈은 발끈하며 "신체조건 자체에서 차이가 난다. 붙어주는 걸 감사히 여겨라"라고 응수했다.

김재훈 금광산의 설전은 두 사람의 팬들 사이의 싸움으로 번졌다. 이런 식의 노이즈마케팅에 피로감을 호소하는 이들도 보였다. 일각에서는 금광산과 김재훈의 이 같은 움직임을 두고 자중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왔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