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찐찐’ 홀릭"… 'SKY 캐슬' 오나라에 빠져드는 이유

  • 기사입력 2019-01-11 09: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HB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손예지 기자]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이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운데, 배우 오나라가 대체불가 매력으로 사랑받고 있다.

오나라는 ‘SKY 캐슬’에서 아들을 사랑하는 현실적인 엄마이자 러블리한 매력의 캐릭터 진진희를 연기한다.

'SKY 캐슬'에는 자녀 교육에 열을 올리는 다양한 유형의 부모들이 등장하는 가운데, 진진희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캐릭터의 발랄함을 배가시키는 오나라의 연기력과 감탄을 자아내는 미모 덕분이다.

오나라의 연기력은 그간 다작 행보를 통해 증명됐다. 특히 지난해 tvN ‘나의 아저씨’에서 사연있는 캐릭터 정희를 자신만의 색깔로 소화해 호평받은 바, 'SKY 캐슬' 진진희까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으면서 '명품 신 스틸러'로 떠올랐다.

작품마다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는 오나라의 매력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하는 'SKY 캐슬'에서 확인할 수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