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JTBC 손석희·안나경, 한반도 평화 위한 역사적인 그곳에서...

  • 기사입력 2018-06-12 11: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손석희 안나경, 한반도 평화(사진=JTBC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JTBC 손석희, 안나경 앵커가 북미 정상회담의 특집 방송을 진행한다.

손석희, 안나경 앵커는 12일 오전 9시부터 방송하고 있는 JTBC '사상 첫 북미 정상회담 특집 생방송 싱가포르'의 진행을 맡았다.

앞서 손석희, 안나경 앵커는 미리 싱가포르에 도착해 지난 10, 11일 현지 스튜디오에서 '뉴스룸'을 진행한 바 있다.

해당 스튜디오는 싱가포르의 상징인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과 고층 건물을 배경으로 한다. JTBC 손석희, 안나경 앵커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에 도착하는 순간부터 두 정상의 첫 만남, 주요 회담 소식을 현지에서 실시간 뉴스특보로 전한다. 김준형 한동대 교수는 코멘테이터로 함께 출연한다.

아울러 12일 JTBC 방송에서는 싱가포르 현지 스튜디오와 서울 상암스튜디오를 이원으로 연결해 정상회담 합의 내용에 대한 밀도 있는 분석을 나눌 예정이다. 상암 스튜디오에는 문정인 연세대 명예특임교수,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이 출연한다.

한편 북미 정상회담은 12일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열린다.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