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박보검, 이번에도 ‘썰’만?

  • 기사입력 2018-05-16 10: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보검 차기작은 남자친구?
-박보검 차기작에 쏠린 관심

이미지중앙

박보검(사진=연합뉴스 )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은영 기자] 박보검이 '남자친구' 출연을 제안 받은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16일 박보검의 소속사는 "박보검이 드라마 ‘남자친구’ 출연을 제안 받았다.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이며 출연을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남자친구’는 모든 것을 가진 것처럼 보이는 여자와 아무것도 가진 게 없는 평범한 남자를 중심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

박보검은 지난 2016년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이후로 차기작인 없는 상황이다. 차기작으로 거론된 작품도 상당수다.

우선 지난해 드라마 '화유기'가 박보검의 차기작으로 떠올랐다. 홍자매의 작품으로 기대를 모았던 '화유기'였지만 박보거은 최종 고사했다.

지난해엔 배우 이병헌과 함께 '안시성' 출연 물망에 올랐었다. 고구려 안시성 전투를 다룬 사극 영화였지만 정중히 거절했고 '안시성' 주인공은 조인성, 남주혁에게 돌아갔다.

지난 1월 박보검이 영화 '서복'의 남자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서복'은 '건축학개론' 이용주 감독의 신작으로 박보검은 복제인간 역을 제안 받았지만 출연이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렇듯 차기작에 고심하고 있는 박보검은 공백기 사이에 대학교 졸업을 했고 최근엔 JTBC '효리네민박'에 깜짝 알바생으로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