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정유라, 아들 입국에 고민 깊어진 검찰

  • 기사입력 2017-06-08 00: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정유라 아들 입국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정유라 아들 입국과 동시에 검찰의 고민도 깊어질 전망이다.

7일 오후 3시께 보모와 함께 정유라 아들이 입국했다. 정유라 아들 신군은 보모, 말 관리사와 함께 대한항공을 타고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이 때문에 정유라의 구속수사는 불투명해질 것으로 보인다. 정유라 측은 아들이 입국한 만큼 도주 우려가 없다는 주장을 할 것으로 분석된다.

앞서 국내 입국 당시에도 정유라 측은 강제송환이 아닌 자진입국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불구속 수사를 주장한 바 있다.

여기에 정유라 아들 입국으로 정유라를 구속하는 것은 더 어려워졌다.

검찰은 현재 불구속 수사를 통해 정유라 혐의를 입증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ulture@heraldcorp.com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순번 기사텍스트 기사이미지
1딕펑스, 4월 신곡 발표 결정…뮤직비디오 촬영..딕펑스, 4월 신곡 발표 결정…뮤직비디오 촬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