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보이스퍼, 정동하 지목으로 ‘337 기부박수 릴레이’ 참여

  • 2017-03-21 10:22|박정선 기자
이미지중앙

그룹 보이스퍼가 ‘337 기부박수 릴레이’에 참여했다. 사진=에버모어뮤직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정선 기자] 그룹 보이스퍼가 ‘337 기부박수 릴레이’에 참여했다.

엠넷 ‘슈퍼스타 K6‘에서 ’북인천 나인틴‘이라는 이름으로 출연해 환상의 하모니로 주목받은 보컬그룹 보이스퍼가 초록 우산 재단이 함께하는 뜻 깊은 기부문화 캠페인 ‘337 기부박수 릴레이’에 참여해 나눔을 실천했다.

보이스퍼는 선배가수 정동하의 지목으로 참여해 애장품으로 책, 사인CD, 영양제를 기부해 나눔에 동참했으며 이후 업텐션과 변진섭, 버스터즈를 각각 릴레이 주자로 지목했다.

더욱이 지난해 말 ‘구세군 스페셜 자선냄비’에 참여해 명동에서 거리모금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던 보이스퍼는 ‘337 기부박수 릴레이’에도 참여하면서 꾸준한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보이스퍼는 “뜻 깊은 일에 참여할 수 있는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우리의 작은 움직임이 기부문화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인사를 전했다.

한편 보이스퍼는 지난달 방송된 KBS ‘불후의 명곡’ 작곡가 최종혁 편에 출연해 박완규를 꺾고 1승을 차지하며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는 등 화제를 모았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