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시영 차예련, 같은 블랙 다른 분위기
이미지중앙

(사진=OSEN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경호 기자] 배우 이시영과 차예련의 패션 센스가 눈길을 끌고 있다.

차예련과 이시영은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아름지기에서 열린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헤리티지 전시회에 참석했다. 두 사람은 모두 추운 날씨에 잘 어울리는 블랙 컬러의 의상으로 등장했다.

먼저 이시영은 붉은 컬러의 팔 장식이 돋보이는 재킷과 롱부츠로 멋을 냈다. 평소 그의 성격처럼 걸크러쉬 분위기가 물씬 느껴진다.

차예련은 같은 블랙이지만 여성스럽게 연출했다. 몸매가 드러나는 블랙 컬러의 미니 원피스를 입고 하이힐로 몸매를 부각시켰다. 또 그는 골드 목걸이를 매치해 단조로울 수 있는 패션에 포인트를 줬다.

cultur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