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소통행정으로 닻 올린 민선8기 …저력있는 역사도시 중흥하는 미래상주 건설 매진
이미지중앙

강영석 상주시장이 시민화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24개 읍면동을 찾아나서 주민들과 간담회를 이어나간다(상주시 제공)


[
헤럴드경제(상주)=김성권 기자]경북 상주시가 민선8기 출범을 맞아 시민들과의 소통과 화합, 현장 중심의 열린 행정 구현을 위해 강한 드라이브를 걸었다.

이를 위해 강영석 시장은 지난16사벌국면을 시작으로 914일까지 24읍면동을 찾아나서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인다.

강시장은 주민들과 의 격의 없는 대화로 민선 8기 시정추진 방향과 비전을 설명하고, 토론을 통해 주요 현안사항에 대해 이해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간을 갖는다.

주민들과의 대화에서 제시된 시정발전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건의 사항은 관련 부서 간 협의를 통해 현장 확인과 사업성 검토과정을 그쳐 시정에 반영하고 조치계획과 그 결과를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알린다.

강시장은 민선8기 시정 목표인 저력있는 역사도시 중흥하는 미래상주를 위해 다양한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는 등 공감하는 소통행정을 바탕으로 상주의 미래를 바꾸기 위해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