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안동시대표 캐릭터 애니메이션 '엄마까투리'내달8일 극장 개봉
이미지중앙

안동시의 대표 캐릭터 엄마까투리가 다음 달 8일 극장에서 방영된다(안동시 제공)


[
헤럴드경제(안동)=김성권 기자]'2017 대한민국 콘텐츠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경상북도 안동시의 대표 캐릭터 엄마까투리가 다음 달 8일 극장가에 상륙한다.

시는 개봉에 앞서 전국 처음으로 이달 31일 오후 4시 안동CGV에서 시사회를 연다.

'엄마까투리' 원작은 '몽실언니'로 잘 알려진 안동 출신 아동문학가인 고 권정생 선생이 2005년 출간한 동화다.

산불 속에서도 새끼를 지키기 위해 몸을 아끼지 않은 엄마 까투리를 통해 가족 사랑과 은혜를 일깨우는 작품이다.

특유의 따뜻하고 감성적인 이미지와 스토리로 EBS 첫 방영 이후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활발한 라이선싱 사업, 어린이 뮤지컬 예매율 1위 달성 등 유례없이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안동시와 경북콘텐츠진흥원은 이번 극장 판을 포함한 모든 애니메이션의 제작에 참여해 왔다. 2016년 시즌1을 시작으로 현재 시즌4까지 성공리에 방영되고 있다.

이번 극장판은 아파트 개발로 숲을 떠나게 된 까투리 가족이 위험천만한 도시 한가운데를 지나가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그린다.

특히 안동역을 모티브로 한 장면도 포함돼 있어 이를 찾아보는 재미도 쏠쏠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사회는 안동시민들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선정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엄마까투리'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7월 한달 동안 진행된 '엄마까투리' 어린이 그림공모전의 시상식을 마련해 유치부·초등저학년·초등고학년 각 부의 대상·우수상·장려상을 수여하고 어린이들의 상상력이 가득 담긴 개성 넘치는 수상작들도 함께 소개한다.

시 관계자는 "TV시리즈와는 또 다른 매력을 꼭 영화관에서 확인해주시길 바라고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