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손흥민 "6만 관중 속 태극기 유독 잘 보여"…한국팬에 감사 인사
골든 부트(득점왕 트로피)를 들고 포즈 취하는 손흥민.[손흥민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등극한 손흥민(30·토트넘 홋스퍼)이 한국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손흥민은 23일 자신 인스타그램 계정에 골든부트(득점왕) 트로피를 들고 있는 사진을 올린 뒤 “21/22 시즌 마지막 경기의 승리와 좋은 성적까지 함께 전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 기회를 빌려 한국 팬분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6만 명의 관중 속에서도 유독 태극기와 한국 분들의 얼굴은 참 잘 보인다"며 "표현할 수 없지만 매번 마음이 가득 차는 기분이 들면서 큰 힘이 생기는 것 같아 신기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런던까지 와주신 팬분들, 또 시차를 넘어 새벽에 TV를 보며 응원해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한국 팬분들의 하루 시작이 즐거울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며 글을 마무리 했다.

손흥민은 같은 글에 영문으로도 수상 소감을 함께 남기면서 팀 동료와 클럽 관계자, 서포터즈들에게도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손흥민은 이날 영국 노퍽주의 노리치에 있는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시티와의 2021~2022시즌 최종전에서 후반에 2골을 넣어 올 시즌 정규리그 35경기에서 23골을 기록하며 살라흐(리버풀·23골)와 함께 EPL 득점왕에 등극했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