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신보, '5기 혁신아이콘'에 6개 기업선정
총 770억원 보증지원

[헤럴드경제=김성훈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미래 유니콘으로 성장가능한 6개 유망기업을 '제5기 혁신아이콘'으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혁신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은 신기술 또는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바탕으로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가능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최대 150억원까지 지원하는 유니콘 육성 프로그램이다.

이번 제5기 혁신아이콘 모집에는 총 201개 기업이 지원해 33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신보는 전담조직을 통한 서면심사 및 현장실사, 내·외부 전문가가 포함된 전문심사위원단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6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 기업은 ▷앱(App) 기반 홈클리닝 O2O 서비스인 '청소연구소'를 운영하는 '생활연구소'▷자율주행 라이다 및 3차원 이미지 분석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서울로보틱스' ▷쓰레기를 투입하면 인공지능으로 재활용 가능 여부를 판독하는 회수로봇 '네프론'과 재생원료를 생산하는 '수퍼빈' ▷24시간 심장 모니터링이 가능한 반지형 웨어러블 디바이스 개발기업 '스카이랩스' ▷인공지능 컴퓨팅 성능 가속화를 위한 반도체 설계도면인 IP솔루션을 공급하는 '오픈엣지테크놀로지' ▷현명한 소비를 돕는 생활소비재(면도기 등) 구독서비스를 제공하는 '와이즐리컴퍼니'다.

이번 5기 혁신아이콘은 재무 지표 등 과거의 실적보다는 미래 성장 가능성, 기술의 차별성, 비즈니스모델의 혁신성 등을 위주로 선정했다. 또한 기업의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지속가능경영 체계인 'ESG 경영수준'을 평가해 사회적 가치 수준도 중요한 평가요소로 반영했다.

신보는 최종 선정된 6개 기업에 총 770억원의 신용보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최저 보증료율(0.5%)을 적용하고, 6개 협약은행을 통해 대출 금리 추가 우대(0.7%포인트) 및 해외진출, 각종 컨설팅, 홍보활동 지원 등 다양한 비금융서비스도 지원한다.

앞서 선정된 혁신아이콘 기업들의 성장세도 가파르다. 선정 당시 대비 89.5%의 매출 성장, 64.6%의 고용 증가, 2540억원의 후속 투자유치 등의 성과(2021년 3월말 기준)를 나타냈다고 신보는 설명했다.

paq@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