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또 말 바꾼 머스크 “테슬라 구매에 비트코인 다시 허용”

[AP]

[헤럴드경제=홍성원 기자]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는 13일(현지시간) 가상자산 비트코인의 채굴업자가 더 많은 재생 에너지를 사용하면 테슬라 구매에 비트코인 거래를 다시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 CEO는 비트코인을 통한 테슬라 구매 여부를 놓고 계속 말 바꾸기를 하고 있고, 비트코인 가격도 이에 따라 춤을 추고 있다.

머스크 CEO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긍정적인 미래 흐름이 있는 채굴자가 합리적인(~50%) 청정 에너지를 사용한다는 게 확인될 때 테슬라는 비트코인 거래 허용을 재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일론 머스크 트위터 캡처]

머스크 CEO의 이 트윗 뒤 비트코인 가격은 이날 미 동부시간으로 9.3% 상승, 3만9371.93달러를 기록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그는 아울러 테슬라가 시장을 움직이지 않고도 비트코인이 쉽게 유동화될 수 있다는 걸 확인하려고 비트코인 보유량의 약 10%를 팔았다고 했다.

머스크 CEO는 지난달 테슬라가 더 이상 자동차 구매에 비트코인을 허용하지 않을 거라고 발표한 바 있다. 환경 문제를 이유로 들었다. 이 때문에 비트코인은 10% 이상 하락했다.

그는 가상자산의 미래가 유망하다고 믿지만 환경에 큰 피해를 줄 순 없다고 했다.

테슬라는 지난 2월 15억 달러의 비트 코인을 구입했고, 이를 자동차 결제 수단으로 받아들일 것이라고 밝혔었다.

hongi@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