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제30회 고령 전국 우륵가야금경연대회 성료…김태은씨 우륵대상 수상
제30회 고령 전국 우륵가야금경연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고령군 제공]

[헤럴드경제(고령)=김병진 기자]‘제30회 고령 전국 우륵가야금경연대회’가 지난 14~15일 양일간 가야금의 발상지이자 악성 우륵의 고장인 대가야 도읍지 경북 고령군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초등부 32팀 60명, 중학부 52팀 57명, 고등부 41팀 41명, 대학부 41팀 41명, 일반부 25팀 25명 총 191팀 224명이 참가했다.

치열한 경연 끝에 일반부 기악부문 김태은(36·여)씨가 상금 1000만원과 함께 최고상인 우륵대상(대통령상)을 수상했다.

대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초등부, 중학부,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예선을 비대면 동영상 심사로 진행하고 경연대회 전 과정은 유튜브로 실기간 중계됐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 참가자 모두가 가야금의 본고장 고령을 알리는 홍보도우미가 돼 줄 것을 당부한다”며 “우륵과 가야금의 현창과 저변 확대에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