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부 “日 오염수 방출,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조치”
정부, 긴급 관계차관회의 뒤 입장 발표
구윤철 “필요한 모든 조치 다해나갈 것”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이 1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오염수 배출 결정 관련 긴급 관계차관회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신대원 기자] 정부는 13일 일본의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출 방침 결정과 관련한 긴급 관계차관회의 뒤 브리핑에서 일본 정부의 결정을 ‘부당한 결정’으로 규정하고 정부 입장을 발표했다.

구 실장은 먼저 “정부는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한다”며 “우리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 원칙으로 하여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중 이번 결정에 대한 우리 국민들의 우려와 반대 입장을 일본 정부에 전달할 것”이라며 “일본 정부의 이번 결정은 절대로 용납할 수 없는 조치”라고 비판했다.

shind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