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DC현대산업개발, 조직개편 단행…“미래 준비역량 강화”
미래혁신본부·개발영업본부·안전경영실 신설
여성 리더·젊은 인재 발탁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HDC그룹의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5일 미래혁신본부를 신설하는 등 대규모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미래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개발·마케팅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HDC현대산업개발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준비하기 위해 미래혁신본부와 안전경영실을 신설했으며 상품개발 기획과 영업력 강화를 위해 개발본부와 수주본부를 개발영업본부로 통합했다. 마케팅과 브랜드 역량 강화를 위해 개발영업본부 내 마케팅 부문을 신설했다.

기존 4본부 2실 29팀 10그룹 1지사에서 4본부 4부문 1실 31팀 5그룹 1지사 체제로 바뀌었다. 또한 2018년 건설업계 최초로 도입한 애자일 조직을 발전시켜 프로젝트 조직을 신설했으며 새로운 조직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수평적 리더십과 전문성을 보유한 젊은 리더도 대거 발탁했다.

특히 프로젝트 조직 신설로 사업 추진 시 담당자의 적극적인 의견 개진을 통해 빠른 의사결정이 이뤄지는 등의 책임경영을 도입해 업무 일관성과 통합성을 높였다고 HDC현대산업개발은 설명했다.

기존 조직도 변화를 추진한다. 건설본부는 건설디지털팀 신설을 통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현장관리의 고도화를 추진하며 현장의 스마트한 변화를 모색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경영본부도 경영분석, 재무, 회계 등 각 부문의 경영효율화에 주력하고 전문성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혁신형 인재를 등용하는 데에도 중점을 뒀다고 HDC현대산업개발은 강조했다. 철저한 성과주의 원칙에 따라 전문성과 실행력을 갖춘 인재를 발탁하는 한편 능력 있는 진취적이고 젊은 인재를 핵심 보직에 앉히는 인사를 단행했다. 1개 부문과 1개 팀장에는 여성 리더를 선임했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새로운 사업 분야를 모색하고 미래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두려움 없이 변화하고 혁신을 체질화하고자 하는 의지가 반영됐다”고 전했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