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우건설, 서울시·중구청과 도시 녹색환경 조성활동
서울 중구 덕수중에 수목 2400주 등 식재
“친환경 사회공헌활동 이어갈 것”
대우건설 직원들이 지난 9일 서울 중구 덕수중학교에서 도시 녹색환경 조성활동으로 꽃을 심고 있다. [대우건설 제공]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9일 도시 녹색환경 조성활동의 하나로 서울 중구 덕수중학교에서 녹화사업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서울시·중구청과 협력해 사철나무 등 수목 2400주와 초화류 900본을 식재하고 환경정화를 진행했다. 발열체크·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하게 작업을 완료했다.

대우건설은 도시 녹색환경 조성활동을 이어감으로써 시민들에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고 미세먼지 농도 저감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에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덕수중 녹화사업은 처음 시작한 프로젝트로 임직원이 노력해준 덕분에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