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제품·신기술>LG하우시스, 오로라 같은 인조대리석 선보여
‘하이막스-오로라’ 3종 천연대리석 무늬 구현


 

LG하우시스가 극지방 오로라 같은 무늬의 인조대리석 신제품을 선보였다.

이 회사는 7일 인조대리석 ‘하이막스-오로라’ 3종을 출시했다. 하이막스-오로라 제품군은 2019년 6종으로 첫 출시된 이후 지난해 6종, 올해 3종이 추가돼 총 15종으로 늘어나게 됐다. 이는 극지방 오로라 같은 천연대리석의 다양한 무늬를 인조대리석에 구현, 국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하이막스-오로라는 출시 이후 회사 인조대리석 전체 매출에서 약 20%를 차지할 정도로 주력이 됐다. 신제품 ‘오로라 에크루’(사진), ‘오로라 프로스트’ ‘오로라 미드나잇’ 3종은 선명한 베인(Vein·나뭇잎의 결 같은 흐름) 무늬가 자연스럽게 표현된 게 특징. 베인무늬는 인조대리석 시장에서 대세로 떠오른 디자인이다.

오로라 에크루는 따뜻한 느낌의 백색계열 제품. 어떤 색상의 가구 및 주방공간과도 자연스럽게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는다. 오로라 프로스트는 빛이 은은하게 투과되는 반투명한 제품으로 조명과 함께 설치하면 은은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오로라 미드나잇은 검정계열로, 어두운 나무재질이나 금속포인트가 들어간 가구에 적용하면 고급스러우면서도 무게감 있는 인테리어를 구현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LG하우시스 표면소재 사업부장 강신우 전무는 “하이막스-오로라 신제품은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가격경쟁력을 모두 갖춘 제품”이라며 “오로라를 앞세워 국내·외에서 인조대리석 판매를 확대하고 브랜드파워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재훈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