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스코, 일상 속 작은 실천 ‘마이 리틀 챌린지’ 론칭
임직원들이 목표 직접 선정 목표…모바일 앱 활용 인증
포스코 임직원들이 4월 5일부터 일상 속 작은 실천 '마이 리틀 챌린지'를 시작한다. '텀블러 사용하기' 챌린지에 참가 중인 한 직원이 모바일 앱을 활용해 텀블러 사용을 인증하고 있다. [포스코 제공]

[헤럴드경제 = 이정환 기자] 포스코는 임직원들이 4월 5일부터 동료들과 소통하며 일상 속 작은 목표를 함께 실천하는 ‘마이 리틀 챌린지(My Little Challenge)’를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마이 리틀 챌린지’는 일상생활에서 꾸준히 실천하면 직원 개인의 삶은 물론 더 나은 사회를 만드는 데 도움이 되는 목표(챌린지)를 직원들이 자율적으로 선정해 실천하는 프로그램이다.

개설된 챌린지는 ▷텀블러 사용하기 ▷하루 1만 보 걷기 ▷계단 오르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ESG 관련 기사 읽기 등 직원들의 습관 형성을 돕는 다채로운 미션들로 구성됐다.

포스코 직원들은 목표 달성 지원 모바일 앱을 활용해 정해진 기간 동안 챌린지를 수행하고 사진이나 문자 메시지를 통해 실천 과정을 동료들과 실시간 공유할 수 있다. ‘마이 리틀 챌린지’는 챌린지 참여시 자동 지급되는 포인트를 참가 포인트로 설정하고 챌린지에 실패하면 포인트 차감, 성공하면 100% 환급에 추가 포인트까지 획득할 수 있는 방식으로 목표 달성을 독려한다.

포스코 관계자는 "지난해 기업시민 6대 대표사업을 중심으로 사회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더 나은 사회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며 "올해는 그룹사 대표사업까지 포괄할 수 있는 기업시민 5대 브랜드를 새롭게 도입, ‘포스코 기업시민’을 대내외에 보다 친숙하게 알린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atto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