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일기획, 스파이크스 아시아 광고제서 '싹쓸이' 수상
인도법인, 굿 바이브 캠페인 금,은,동상 등 총 5개 본상
이노션, 디지털 부문 동상 2개 수상…HS애드도 음악부문 은상


스파이크스 아시아 2021에서 본상을 수상한 제일기획 캠페인 [제일기획 제공]

[헤럴드경제 정세희 기자] 제일기획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주요 광고제인 스파이크스 아시아 2021에서 금상 1개, 은상 4개, 동상 3개 등 총 8개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금상 수상작은 인도법인이 삼성전자와 함께 진행한 ‘삼성 굿 바이브(Samsung Good Vibes: Now, words aren't just heard, but felt)’ 캠페인으로 모바일 부문에서 수상했다.

굿 바이브 캠페인은 햅틱 기능과 모스부호를 결합한 앱을 개발해 시청각장애인과 일반인 사이의 의사소통을 가능하도록 한 캠페인이다.

이 앱은 혁신적인 기술과 아이디어로 시청각장애인들은 휴대폰 사용이 불가능 하다는 고정 관념을 바꾸고 시청 각장애인의 스마트폰 소통 시대를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굿 바이브 캠페인은 모바일 부문 외에도 디지털, 헬스케어 부문 등에서 은상 3개, 동상 1개를 받았다.

인도법인의 굿 바이브 캠페인 외에도 ▷런던의 브랜드 체험 공간 삼성 킹스크로스(Samsung KX)에서 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폰으로 그래피티 아트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 ‘갤럭시 그래피티(Galaxy Graffitti) ▷카트 손잡이에 살균 소독기(LED 살균기)를 장착해 매장 방문 고객의 안전과 건강을 지킨 이마트 ‘라이트 세이버(Light Saver)’ 등 본사에서 진행한 캠페인도 본상(동상)을 수상했다. 자회사 아이리스는 워너 뮤직 아시아와 진행한 ‘언성(Unsung)’ 캠페인으로 뮤직 부문 은상을 수상했다.

이노션 월드와이드는 현대자동차 브랜드 필름 ‘두 번째 걸음마’와 이노션-페이스북-영케미칼이 함께 진행한 ‘응원반창고’ 캠페인으로 각각 디지털 부문 동상을 획득했다.

두 번째 걸음마는 현대차의 새로운 브랜드 비전인 ‘인류를 위한 진보(Progress for Humanity)’의 메시지를 전하는 캠페인 영상이다. 자동차 사고로 하반신 장애를 입게 된 장애인 양궁 국가대표 박준범 선수가 현대차 ‘H-MEX(Hyundai Medical Exoskeleton, 의료용 로봇)’의 힘을 빌려 걸어가 어머니의 품에 안기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현대차의 인간 중심 미래 모빌리티 철학을 보여줬다.

LG계열 광고회사 HS애드는 자사가 기획·제작한 한국관광공사의 ‘필 더 리듬 오브 코리아’ 캠페인으로 음악 부문 은상을 받았다. ‘범 내려온다’는 노래로 잘 알려진 이 광고는 한국 관광지의 매력을 해외에 알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방한을 유도하기 위해 제작된 바이럴 캠페인이다.

sa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